Home > 토끼와 옹달샘 > 주변관광지 > 작원관지

주변 관광지

三浪津
밀양시의 동남부에 위치하여 밀양, 김해, 양산 등 세 고을이 접경을 이루고 있는 곳이며 밀양강이 낙동강 본류에 흘러드는 지점으로 세 줄기 큰 강물이 부딪쳐서 물결이 일렁이는 곳이라 하여 삼랑진(三浪津)이라 하였다.

작원관지

육지로는 양산과의 경계이며 서울로 북상하는 교통 및 국방상의 첫번째 요새지입니다.

작원관은 그 명칭이 말하는 것과 같이 영남지방의 동서와 남북 요로상의 역원으로 여행하는 관원들의 숙박소의 기능과 외적을 경비하고 방위하는 곳으로의 역할, ‘작원진’이라는 나루터로 출입하는 사람과 화물을 검문하는 구실 등 이른바 원(여관), 관(관청), 진(나루터)의 소임을 겸한 곳이었습니다.